호스트기업 연합체인 '클루젠'과 손잡고 안심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2014.09.24 17:46새로운 소식

소프트메일(대표 오봉근)은 중소 호스팅기업 연합체인 ‘클루젠’과 손잡고 보안 기술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소프트메일은 클루젠에 단순한 서버용 바이러스 백신 제공에 그치지 않고 보안 클라우드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대응능력을 공동개발하기로 했다. 이들은 또 보안용 클라우드 데이터 백업 서비스를 공동 마케팅하기로 했다.

오봉근 소프트메일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클루젠 조합 참여기업 CEO들이 보안을 강화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제휴를 체결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오봉근 소프트메일 대표(오른쪽 세번째)와 클루젠 조합 참여기업 CEO들이 보안을 강화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제휴를 체결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소프트메일은 다양한 기업에 백신을 제공한 경험을 살려 클루젠 조합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소프트메일은 그동안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물리적 보안 업체의 융합보안 서비스와 보안관제 서비스, 그리고 이동통신사의 매니지드 정보보안 서비스 등에 백신을 공급해왔다.

오봉근 소프트메일 대표는 “조만간 출시할 클라우드 기반 어베스트 백신을 클루젠의 클라우드 서비스에 우선 적용할 것”이라며 “고객들은 더욱 진보한 보안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클루젠 조합은 중소 호스팅기업이 개별적으로 지역단위로 제공하는 호스팅 서비스를 하나의 클라우드 서비스로 연계해 통합된 단일 브랜드로 마케팅을 전개하기 위해 뭉친 연합체다. 조합에 참여한 구성원은 유리시스템·나누미넷·에이원네트웍스·비아웹·클루온·마루인터넷·아리야넷·아이엔씨엔 등 10개 기업이다.

이규정 유리시스템 대표는 “클루젠은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어베스트 백신을 기반으로 네트워크 보안 운용에 전문성을 갖춘 인력을 보완하고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원격관리 지원과 법률자문 서비스까지 추가로 구성해 차별화한 안심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출처> 전자신문, 주문정기자